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4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크고 은밀한 일은 하나님이 행한 일들입니다.

크다는 것은 크기와 범위에서, 수에서 '' 것에, 또한 중요한 일이나, 위대한 사람, 하나님의 역사, 영광, 이름, 자비, 동정 등에 대해 사용되었습니다.

은밀한 일잘라내다, 접근하지 못하게 하다라는 뜻으로 비밀스러움입니다.

천국은 감추어져 있습니다. 천국에 대한 소식은 비밀입니다.

대답하여 이르시되 천국의 비밀을 아는 것이 너희에게는 허락되었으나 그들에게는 아니되었나니”(13:11)라고 하십니다.

바울은 비밀을 맡은 자라고 합니다.(고전4:1)

 

 

1. “크고 은밀한 일은 구하는 자에게 알려주십니다.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은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33:3)고 하십니다.

이 크고 은밀한 일은 성령님이 알게 하십니다.(고전2:10).

성령은 구하는 자에게 주십니다.

너희가 악할지라도 좋은 것을 자식에게 줄 줄 알거든 하물며 너희 하늘 아버지께서 구하는 자에게 성령을 주시지 않겠느냐 하시니라”(11:13)

 

 

2. “크고 은밀한 일은 하나님의 구원의 방법과 범위입니다.

하나님의 구원은 측량할 수 없습니다.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의 풍성함이여, 그의 판단은 헤아리지 못할 것이며 그의 길은 찾지 못할 것이로다”(11:33)

 

 

하나님의 구원의 방법은 대속입니다.

생명의 대속으로 생명으로만 가능합니다. 대속의 대상은 가치가 없습니다.

내가 유다의 포로와 이스라엘의 포로를 돌아오게 하여 그들을 처음과 같이 세울 것이며 내가 그들을 내게 범한 그 모든 죄악에서 정하게 하며 그들이 내게 범하며 행한 모든 죄악을 사할 것이라”(33:7-8)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6)우리는 다 양 같아서 그릇 행하여 각기 제 길로 갔거늘 여호와께서는 우리 모두의 죄악을 그에게 담당시키셨도다”(53:5-6)

 

 

다윗은 허물의 사함을 받고 자신의 죄가 가려진 자는 복이 있도다 마음에 간사함이 없고 여호와께 정죄를 당하지 아니하는 자는 복이 있도다”(32:1-2)라고 합니다.

 

 

하나님의 구원의 방법은 인도입니다.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황폐하여 사람도 없고 짐승도 없던 이 곳과 그 모든 성읍에 다시 목자가 살 곳이 있으리니 그의 양 떼를 눕게 할 것이라 산지 성읍들과 평지 성읍들과 네겝의 성읍들과 베냐민 땅과 예루살렘 사면과 유다 성읍들에서 양 떼가 다시 계수하는 자의 손 아래로 지나리라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니라”(33:12-13, 10:10-12)

 

 

하나님의 구원은 우리의 미래와 희망입니다.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바벨론에서 칠십 년이 차면 내가 너희를 돌보고 나의 선한 말을 너희에게 성취하여 너희를 이 곳으로 돌아오게 하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너희를 향한 나의 생각을 내가 아나니 평안이요 재앙이 아니니라 너희에게 미래와 희망을 주는 것이니라”(29:10-11)”

그때에 이스라엘 백성들은 노래했습니다.

여호와께서 시온의 포로를 돌려 보내실 때에 우리는 꿈꾸는 것 같았도다 그 때에 우리 입에는 웃음이 가득하고 우리 혀에는 찬양이 찼었도다 그 때에 뭇 나라 가운데에서 말하기를 여호와께서 그들을 위하여 큰 일을 행하셨다 하였도다 여호와께서 우리를 위하여 큰 일을 행하셨으니 우리는 기쁘도다”(126:1-3)

 

 

 

 

 

 

 

 

찬송 21, 304, 380

?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08 (2018. 11. 18) 하나님의 구원 (예레미야 39:15-18) new choi0886@hanamil.net 2018.11.16 4
1107 (2018. 11. 11) 기록하라! 낭독하라! (예레미야 36:1-10, 김준영 목사) 최순이집사 2018.11.10 15
» (2018. 11. 04) 크고 은밀한 일 (예레미야 33:1-13) choi0886@hanamil.net 2018.11.02 40
1105 (2018. 10. 28) 새로운 살 길 (히브리서 10:19-25) choi0886@hanamil.net 2018.10.26 21
1104 (2018. 10. 21) 예수님을 만난 중풍병자 (마가복음 2:1-12) choi0886@hanamil.net 2018.10.19 18
1103 (2018. 10. 14) 수로보니게 여인의 믿음 (마태복음 15:21-28) choi0886@hanamil.net 2018.10.13 35
1102 (2018. 10. 07) 너는 누구냐? (요한복음 1:19-28) choi0886@hanamil.net 2018.10.05 30
1101 (2018. 09. 30) 복음의 열매 (로마서 12:1-13) choi0886@hanamil.net 2018.09.29 30
1100 (2018. 09. 23) 복음의 신비 (로마서 11:33-36) choi0886@hanamil.net 2018.09.22 32
1099 (2018. 09. 16) 복음의 실제 (로마서 8:1-17) choi0886@hanamil.net 2018.09.14 48
1098 (2018. 09. 09) 복음의 능력 (로마서 1:1-17) choi0886@hanamil.net 2018.09.08 49
1097 (2018. 09. 02) 말씀을 이루는 삶 (열왕기하 23:21-26, 김준영 목사) 최순이집사 2018.09.01 24
1096 (2018. 08. 26) 히스기야의 형통 (열왕기하 18:1-8) choi0886@hanamil.net 2018.08.24 39
1095 (2018. 08. 19) 하나님이 보시는 길 (열왕기하 16:1-20) choi0886@hanamil.net 2018.08.17 48
1094 (2018. 08. 12) 다윗 왕조의 위기 (열왕기하 11:1-3) 최종원목사 2018.08.10 3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4 Next
/ 74